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to content

마리아투어

 

 

“Dear children.

As I am looking at you who love my Son, my heart is being filled with tenderness.

I am blessing you with a motherly blessing. With a motherly blessing, I am also blessing your shepherds – you who speak the words of my Son, who bless with His hands and who love Him so much that you are ready to make every sacrifice for Him with joy.

You are following Him, who was the first shepherd, the first missionary.

My children, apostles of my love, to live and work for others, for all those whom you love through my Son, is the joy and comfort of earthly life.

If through prayer, love and sacrifice the Kingdom of God is in your hearts, then your life is joyful and bright.

Among those who love my Son and who love each other through Him, words are not necessary.

A gaze is sufficient for the unspoken words and unexpressed feelings to be heard.

There where love reigns, time no longer counts. We are with you. My Son knows you and loves you.

Love is that which brings you to me and through that love I will come to you and speak to you of the works of salvation. I desire for all of my children to have faith and to feel my motherly love which leads them to Jesus.

Therefore, you, my children, wherever you go, illuminate with love and faith as apostles of love.

Thank you.”

 

“사랑하는 자녀들아,

내 아들을 사랑하는 너희들을 보니, 내 마음이 따뜻한 사랑으로 충만해지는구나. 
나는 엄마의 사랑으로 너희들의 목자들를 축복한다, 그들은 내 아들의 말씀으로 말을 하며, 그분의 손으로 축복하고, 그분을 너무나 사랑하여 그분을 위해 기쁘게 모든 희생을 할 준비가 되어 있다.

너희들이 따르고 있는 그 분은 첫번째 목자이시며 첫번째 전교자이시다.
내 자녀들아, 내 사랑의 사도들아, 그분을 통해서 다른 이웃 모두들 사랑하고 또 그들을 위해 살며, 일하는 너희들은 이 지상 삶에서 기쁨이고 위안이다.
기도와 사랑, 희생을 통해서 하느님의 나라가 너희 마음 속에 있다면, 너희의 삶은 기쁘고 밝게 빛날것이다. 
내 아들을 사랑하는 이들 그리고 그분을 통해 서로 사랑하는 사람들에게는 말이 필요하지 않다. 
그들은 말을 하지 않아도 감정들을 표현하지 않아도 눈빛만으로도 충분하다. 
사랑이 지배하는 곳, 영원한 시간의 그곳에 우리는 너와 함께 있다. 내 아들은 너를 알고 있으며 너를 사랑하신다. 
너희를 나에게로 오는 것은 바로 사랑이며 그 사랑으로 나는 너희에게 올 것이며, 구원을 너희에게 말해줄 것이다. 
나는 내 모든 자녀들이 믿음을 가지길 바라며, 그들을 예수님께로 이끄는 엄마의 사랑을 느끼기를 소망한다. 
그러므로, 내 자녀들아, 너희들은 어디를 가던지 사랑의 사도로써 사랑과 믿음으로 빛을 밝혀라. 고맙다. ”

   

Maria Tour USA 마리아투어 2015, All rights reserved.

Hoon H. Lee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