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Skip to content

마리아투어

별의들판.gif

 

이 책은 가톨릭 신자뿐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많은 사람들을 열망케 하고 계획만으로도 가슴 설레게 하는 `산티아고데콤포스텔라 순례길(일명 카미노 데 산티아고)`의 여정을 담고 있다.
저자는 평소 가정의 테두리 안에서 삶이 순조로울 때는 감히 엄두도 못 내던 순례길을 가장의 실직이라는 커다란 문제가 가정 안으로 들어온 시점에서 계획하게 된다. 그것도 혼자가 아닌 가족이 다 함께, 대녀까지!

실직이라는 위기 앞에 선 남편 안들, 공부를 마치고 진로를 결정해야하는 딸 나리옹, 달라진 가정의 현실에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고민하는 아내이자 엄마 프란치스카, 자기 삶의 성소를 묻고 있는 대녀 꼴리는 마음을 다잡고 결의에 찬 눈을 빛내며 순례길에 오른다. 그리고 38일 간의 여정을 통해 그들은 기적 같은 섭리들 속에서 각장의 `소원`을 성취하고, 덤으로 메마른 땅의 단비 같은 감사와 사랑의 기쁨을 누린다.

물론 매일 매일 좋았던 것은 아니다. 카미노를 아는 것과 카미노를 걷는 것은 전혀 다른 일이었다.일지를 담당한 저자는 시작부터 이 순례가 영적인 길이 될 것을 직감한다. 즉 순례를 돕고 이끈느 `선한 영`과 그것을 방해하는 `악한 영`이 있어 순례를 적게 도울 영이 있다면 적게 훼방을 놓는 영이, 크게 도울 영이 있다면 크게 훼방을 놓는 영이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던 것이다. 그리고 저자는 실제로 영적인 순례를 했다. 악한 영은 조급하게 눈앞에서 저자를 충동질하고 재촉하고 모두의 순례를 방해했고 선한 영은 뒤에서 지켜보고 기다려 주었다.

카미노는 순례하는 이가 자신이 살아온 여정을 되돌아보며 진정한 `나`를 알아차리게 하는 성장의 길이다. 카미노는 이 깨달음을 주기 위해 800km의 길을 훤히 열어 놓고 있다. 저자는 세밀한 기록과 풍부한 감성으로 그 길 안으로 우리를 초대한다.

 

출처: 바오로의 딸 http://www.pauline.or.kr/bookview?gcode=bo0022749#detailVeiw_con03

 

   

Maria Tour USA 마리아투어 2015, All rights reserved.

Hoon H. Lee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